홈 즐겨찾기추가
전체회원 870l 전체게시물 13,327
로그인 회원가입 회원정보 광고안내 장바구니 주문조회 후원하기 방송편성 고객센터
검색
전체메뉴전체메뉴 다운
방송뉴스시사뉴스게임뉴스유신쇼룸이야기룸제보자룸쇼핑몰
회원가입 아이디/비밀번호찾기
시사뉴스
시사헤드
시사뉴스
시사단신
시사토크
 
> 시사뉴스 > 시사헤드
시사헤드
윤석열 검찰총장 후보자 지명 문대통령 적폐청산 의지
조회: 66075 등록일: 2019-06-17

문재인 대통령은 6월 17일 검찰총장 후보자에 윤석열(59·사법연수원 23기) 서울중앙지검장을 지명했다. 일각에서는 이는 적폐청산과 검찰개혁이라는 과제를 지속해서 추진하겠다는 의지를 다시금 천명한 것이라고 분석하고 있다. 이번 인사는 기수를 거스르는 매우 파격적인 인사로 윤석렬 후보자가 문무일 현 검찰총장보다 다섯 기수 아래라는 점은 애초 검찰총장 후보자로 그를 지명하는 데 부담이 매우 클 것이라는 예상이 있었으며 윤 후보자가 총장이 되면 검찰 관행상 19∼23기 고검장과 지검장 수십명이 줄줄이 사퇴해야 하는 상황이 나올 수도 있으며 검찰총장 임기제가 도입된 1988년 이후 고검장을 거치지 않고 총장으로 직행하는 첫 사례이다. 

 

고민정 청와대 대변인은 브리핑에서 문재인 대통령이 윤석렬 후보자를 지명한 것에 대해서 "윤 후보자가 서울중앙지검장으로서 탁월한 지도력과 개혁 의지로 국정농단과 적폐청산 수사를 성공으로 이끌어 검찰 내부뿐만 아니라 국민의 신망을 받았다. 윤 후보자가 아직 우리 사회에 남은 각종 비리와 부정부패를 뿌리 뽑을 것이다. 윤 후보자는 검사로 재직하는 동안 부정부패를 척결했고 권력의 외압에 흔들리지 않는 강직함을 보였다. 시대의 사명인 검찰개혁과 조직 쇄신 과제도 훌륭하게 완수할 것이다."라고 입장을 밝혔다.

 

더불어민주당 홍익표 수석대변인은 "검사로 재직하는 동안 각종 권력형 비리와 부정부패 수사에서 탁월한 성과를 거두었고, 부당한 외압에도 흔들림 없이 원칙을 지킴으로써 검찰 내부는 물론 국민적 신망도 얻었다. '저는 사람에 충성하지 않습니다'는 발언을 하기도 한 윤석열 검찰총장 지명자는 검찰개혁을 원하는 국민적 요구를 반영한 인사이다. 우리 사회에 남은 적폐청산과 국정농단 수사를 마무리하고 미래지향적인 새로운 검찰개혁을 이끌 적임자이다."라며 윤석렬 검찰총장 후보자의 지명을 환영했다. 자유한국당 민경욱 대변인은 "윤석렬 지검장은 야권 인사들을 향한 강압적인 수사와 압수수색 등으로 자신이 '문재인 사람' 임을 몸소 보여주었다. 그러던 그가 이제 검찰총장의 옷으로 갈아입게 됐다. 검찰의 정치적 중립과 수사의 독립성은 날 샌 지 오래이다. 청와대는 하명했고 검찰은 이에 맞춰 칼춤을 췄다. 이제 얼마나 더 크고 날카로운 칼이 반정부 단체, 반문 인사들에게 휘둘려질 것인가"라며 비판했다.

 

바른미래당 이종철 대변인은 "정치적 인사로 보이지 실무적 인사로 보이지 않는다. 현재 가장 중요한 사안인 검찰개혁의 적임자로 보기 어렵다. (개혁은) 물 건너간 거나 다름없다. 코드 인사 중 가장 전형적인 코드 인사다. 독선적 적폐청산을 지속하겠다는 대통령의 뜻을 가장 잘 받들 인물이다. 정치 보복성 행태를 계속 이어가겠다는 의도이자 의지의 투영이다."라고 비판했다. 민주평화당 박주현 수석대변인은 "개혁적이라는 측면에서 일단 적임이라고 평가한다. 윤 후보자가 지휘하는 검찰이 검찰개혁은 물론 지속적인 사회개혁의 추진체가 되어주기 바란다."고 입장을 밝혔다. 정의당 정호진 대변인은 "차기 검찰총장의 제1 목표는 검찰의 완전한 개혁이다. 공수처 설치와 검경수사권 조정 등으로 무소불위의 권력을 스스로 내려놓는 모습을 보여줘야 한다."고 자격 검증 입장을 밝혔다.

 

 

 

 

윤석열 검찰총장 후보자 지명 문대통령 적폐청산 의지
 

▲ 검찰총장 후보자에 지명된 윤석열(59·사법연수원 23기) 서울중앙지검장. 출처 OBS 뉴스 캡쳐 사진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ker.in@hanmail.net 

꼭 읽어야 할 뉴스 뉴커 (newker.in) copyright ⓒ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 

 

 

 

 

댓글 : 0
이전글 송중기 송혜교 이혼조정절차 1년 8개월만에 파경
다음글 U20 월드컵 준우승 18세의 이강인 골든볼 수상 영예
번호 제목 조회 등록일
246 박근혜 탄핵안가결시 군조치 검토 문건 공개 63547 2019-11-04
245 정경심 구속 범죄혐의 소명 증거인멸 우려 [1] 90155 2019-10-24
244 조국 36일만 사퇴 아내 뇌종양 뇌경색 진단 69607 2019-10-15
243 [현장] 검찰개혁 촛불집회 인산인해 300만명 [1] 72486 2019-10-06
242 [현장] 국회 과방위 방통위 국감 조국딸 논쟁 83513 2019-10-04
241 검찰개혁 촛불집회 백만명 윤석열 트라우마 78295 2019-09-30
240 문재인 조국 법무부장관 임명 검찰개혁 완수 80474 2019-09-09
239 [현장] 조국 법무부장관 후보자 인사청문회 123646 2019-09-06
238 조국 청문회 무산에 기자간담회 진행 야당 반발 90500 2019-09-02
237 문재인 아무도 흔들 수 없는 나라 만들 것 [1] 81358 2019-08-15
236 조국 법무부장관 후보 지명 검찰개혁 완수 의지 60524 2019-08-09
235 소녀상 전시 중단에 한국 작가와 일본 내부 반발 54078 2019-08-05
234 러시아 영공침범 없었다 청와대 입증가능 재발방지 60835 2019-07-25
233 [현장] 윤석열 검찰총장 인사청문회 국회 법사위 [1] 73212 2019-07-08
232 트럼프 김정은 문재인 판문점에서 역사적인 만남 80870 2019-06-30
231 송중기 송혜교 이혼조정절차 1년 8개월만에 파경 72982 2019-06-27
윤석열 검찰총장 후보자 지명 문대통령 적폐청산 의지 66076 2019-06-17
229 U20 월드컵 준우승 18세의 이강인 골든볼 수상 영예 67884 2019-06-16
228 U20 월드컵 첫 결승 진출 최준 결승골 이광연 선방 [1] 79820 2019-06-12
227 U20 월드컵 36년만에 4강 진출 이강인 1골 2도움 [1] 68880 2019-06-09
226 헝가리 유람선 침몰 한국인 33명 사망7명 실종19명 72928 2019-05-30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게시물 신고하기
게시판 성격에 맞지 않거나 불건전한 게시물을 운영자에게 신고할 수 있습니다.
운영자 확인 후 해당글 삭제조치 및 해당 회원에게 불이익이 갈 수 있습니다.
허위신고시에 불이익을 받을 수 있으니 신중하게 신고해주세요.
글 제목 윤석열 검찰총장 후보자 지명 문대통령 적폐청산 의지
신고이유
회원정보
회원정보
가입일 2008-07-23
등급 운영자 (1)
활동
포인트 : 0
게시물 작성수 : 0
댓글 작성수 : 0
쪽지보내기
받는분
제목
내용
(0/200바이트)
회사소개 | 대표소개 | 성폭력상담정보 | 개인정보처리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이메일무단수집거부 | 회원약관 | 고객센터 | 기사제보 | 광고안내 | 이용안내 | 후원하기   

 

사자TV 설립일 : 1998.07.19, 제호 : 뉴스커뮤니티, 편집일 : 2019.11.13, 발행인 : 유영기, 편집인 : 유영기, 경기도 부천시 소향로 143 1동 912호

사업자등록번호 : 130-43-89851, 인터넷신문 등록번호 경기-아50276 (등록일자 2011년 9월7일), 통신판매업등록번호 : 2011-경기부천-1048호
청소년 보호 정책 책임자 : 유영기, 뉴스커뮤니티 대표 전화 : 1577-6283, 사무실 팩스번호 : 02-2179-9884, 공식메일 : newker.in@hanmail.net

클릭하시면 이니시스 결제시스템의 유효성을 확인하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