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 즐겨찾기추가
전체회원 1,243l 전체게시물 38,426
로그인 회원가입 회원정보 광고안내 장바구니 주문조회 후원하기 방송편성 고객센터
검색
전체메뉴전체메뉴 다운
방송뉴스시사뉴스게임뉴스유신쇼룸오리지널이야기룸쇼핑몰
회원가입 아이디/비밀번호찾기
방송뉴스
방송헤드
방송뉴스
방송단신
방송토크
 
> 방송뉴스 > 방송헤드
방송헤드
재판 앞두고 극단적인 선택한 유튜버
등록일: 2020-07-11

경기도 부천원미경찰서에 따르면 7월 8일 10년 넘게 BJ로 활동해 온 진워렌버핏(진현기)이 극단적인 선택으로 숨진 것으로 알려졌다. 관할 경찰서는 진워렌버핏이 사망한 것이 맞으며 극단적 선택으로 추정 중이며 지인들 조사는 완료한 상태라고 입장을 밝혔다.

 

진워렌버핏의 사망 소식과 함께 생전에 인연이 있었던 유튜버들의 추모 방송도 진행되었으며 함께 살던 유튜버 양주산반달곰이 유서를 공개하기도 했다. 해당 유서에는 특정인을 원망하는 내용이 포함되어 고인과 함께 포털 실시간 검색어에 오르기도 했다. 고인의 유서와 고인의 지인들의 주장에 따르면 고인의 죽음에는 특정 언론사와 소속 기자의 책임이 크다는 추상적인 내용들을 담고 있다.

 

그러나 사실 확인 결과 진워렌버핏은 자신의 여성 시청자 Y씨를 공원에서 강제추행하고 명예를 훼손한 혐의로 인천지방법원 부천지원에서 재판 을 앞두고 있었으며 해당 사건 피해자는 변호사를 선임하여 민사 소송을 준비 중 이었다. 또한, 특정인을 유튜브 생방송에서 모욕한 혐의의 재판, 집회방해 혐의에 대해서 기소의견으로 송치될 예정이었다. 이 외에도 고인의 집에 여러차례 마약이 배송된 사건, 자신의 유튜브 방송에서 특정인들에 대해서 이야기한 내용 때문에 여러 건의 명예훼손 소송을 당할 위기에 처해 있었다.

 

이에 대해 제보자 A씨는 "진워렌버핏은 공원 성추행 사건으로 재판을 앞두고 있었다. 과거 유명한 BJ 김이브에 대해서 끔찍한 스토킹 사건으로 실형을 살았다. 최근에는 통신매체음란으로 벌금형을 받은 전력이 있어 다시 감옥에 갈까봐 두려웠던 것 같다. 실제로 작년 말에 구속영장이 청구되었으나 지인들의 도움으로 위기는 면한 것으로 알고 있다. 극단적인 선택은 가슴아픈 일이지만 모든 책임을 피해자와 피해자를 도운 사람에게 전가하는 것은 있어서는 안된다. 진실을 알리는데 힘을 쓸 것이다."라며 입장을 밝혔다.

 

제보자 B씨는 "유튜버 진워렌버핏이 지금까지 피해자들에게 진심어린 사과를 하고 반성하는 모습을 본 적이 없다. 최근에 몸캠 피해자를 만나 사과하고 용서를 받았다는 주장이 있는데 해당 사건은 처벌된 지 오래된 사건이다. 당시 피해자에 대해서 꽃뱀, 돈을 목적으로 접근 한 여자 등 입에 담을 수 없는 공격을 했으며 개인정보를 지인들에게 유포하는 등 2차 피해도 매우 심각했다."고 말했다.

 

제보자 C씨는 "고인은 소송하는 것을 싫어 했으나 주변 후원자들이 특정인에 대한 소송을 하라며 강요했으며 생활비와 소송비를 지원해 주면서 적극적으로 설득했다. 나중에 도와주는 사람들끼리 다툼으로 고인이 많이 힘들어 했으며 주변 간섭 때문에 답답해 했다. 이제와서 모든 책임을 성추행 피해자와 피해자를 도운 사람들에게 넘기려는 것은 무책임한 일이라고 생각한다."라고 말했다.

 

제보자 D씨는 "고인에 대한 죽음에 대해서 추모는 이해할 수 있지만 극단적인 선택을 빌미로 고인의 잘못에 대해서 은폐하려는 것은 있을 수 없는 일이다. 성추행 피해자가 몇개월 동안 겪어 온 고통은 아직도 계속되고 있다. 고인은 성추행 피해자의 개인정보를 유포하고 주소를 알아내어 집에 찾아가 밤에 초인종 까지 눌렀으며 고인의 일부 시청자들은 고인 집에 마약을 배송한 사람이 피해자라며 허위사실 유포까지 했다. 그가 죽었다고 해서 그의 죄까지 사라지는 것이 아니라는 것을 명심해야 할 것이다."라고 비판했다. 

 

 

 

재판 앞두고 극단적인 선택한 유튜버
 

 

※ 우울감 등 말하기 어려운 고민이 있거나 주변에 이런 어려움을 겪는 가족·지인이 있을 경우 자살 예방 핫라인 ☎1577-0199, 희망의 전화 ☎129, 생명의 전화 ☎1588-9191, 청소년 전화 ☎1388 등에서 24시간 전문가의 상담을 받을 수 있습니다.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ker.in@hanmail.net

꼭 읽어야 할 뉴스 뉴커 (newker.in) copyright ⓒ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트위터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밴드 네이버블로그
댓글 : 8
이전글 BJ 김옥분 몰카 시도 20대 남성 구속
다음글 송대익 피자나라 치킨공주 조작사건
번호 제목 등록일
507 성서에 못박고 돈받고 부모 패드립한 진워렌버핏 [12] 2019-02-08
506 유튜브 여자초등학생이 위험에 처해 있습니다 [9] 2019-04-02
505 BJ팝콘주시우 팝콘받고 불법도박 기부방송 변명 [9] 2019-03-04
재판 앞두고 극단적인 선택한 유튜버 [8] 2020-07-11
503 감스트 자위행위 망언 충격 남순과 외질혜 동참 [8] 2019-06-19
502 김정혜 징역1년 실형 상해 피해자와 합의 추정 [8] 2019-02-21
501 BJ철구 군복무중 해외원정도박 의혹 파문 [7] 2019-08-08
500 유튜버 승냥이 반려견 학대 경찰까지 출동해 [7] 2019-07-28
499 팬도 가족? 일간투데이 백상현 기자의 편파 기사 [7] 2019-05-15
498 [현장] 팝콘TV BJ들과 챌린지레이스 2019 참여 [7] 2019-02-24
497 류지혜 이영호 낙태발언 아프리카TV는 패닉상태 [7] 2019-02-19
496 유튜브 여자초등생 성기노출 4개월간 게시 [6] 2019-09-04
495 개그맨 최군 임선비 성추행 논란 속옷 노출 사고 [6] 2019-06-10
494 아프리카TV 가슴팔이 제재를 못하는 이유는? [6] 2019-03-12
493 유튜브 허위저작권신고 무방비 언론사도 당했다 [6] 2019-02-18
492 김정혜 결심 검찰 징역3년 구형 증인 갓쎄 불참 [6] 2019-01-29
491 유튜버 유정호 2년구형소식에 실시간 검색어 1위 [6] 2019-01-26
490 진워렌버핏 여성시청자에게 자위몸캠 큰충격 [6] 2019-01-25
489 트위치 생방송 폭행사건 피튀기고 발로 밟고 [5] 2019-09-28
488 진워렌버핏 여성팬성추행사건 가해자 유부남 [4] 2019-09-18
487 BJ남순 칼이든 죽통이든 때려드릴테니까 어디세요 [4] 2019-07-16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게시물 신고하기
게시판 성격에 맞지 않거나 불건전한 게시물을 운영자에게 신고할 수 있습니다.
운영자 확인 후 해당글 삭제조치 및 해당 회원에게 불이익이 갈 수 있습니다.
허위신고시에 불이익을 받을 수 있으니 신중하게 신고해주세요.
글 제목 재판 앞두고 극단적인 선택한 유튜버
신고이유
회원정보
회원정보
가입일 2008-07-23
등급 운영자 (1)
활동
포인트 : 0
게시물 작성수 : 0
댓글 작성수 : 0
쪽지보내기
받는분
제목
내용
(0/200바이트)
회사소개 | 대표소개 | 성폭력상담정보 | 개인정보처리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이메일무단수집거부 | 회원약관 | 고객센터 | 기사제보 | 광고안내 | 이용안내 | 후원하기   

 

사자TV 설립일: 1998.07.19, 제호: 뉴스커뮤니티 뉴커, 편집일: 2021.12. 02, 발행인: 유영기, 편집인: 유영기, 경기도 부천시 소향로 149 1205

사업자등록번호: 130-43-89851, 인터넷신문 등록번호: 경기-아50276 (등록일자 2011년 9월7일), 통신판매업등록번호: 2011-경기부천-1048
청소년 보호 책임자: 유영기, 전화: 1577-6283, 팩스: 02-2179-9884, 메일: webmaster@newker.in, Copyright 사자TV ⓒ All rights reserved

클릭하시면 이니시스 결제시스템의 유효성을 확인하실 수 있습니다.